BRAND

브랜드

현재 위치
  1. 게시판
  2. Q & A

Q & A

상품 Q&A입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피부가려움 해소에 도움되는 크림을 찾습니다(Q/A)
작성자 (주)셀턴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1-06-19 04:08:16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79

Q : 피부가 많이 건조한 편이라 언제 부턴가 자주 가렵습니다. 가려움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되는 크림이 있나요?





A : 피부건조로 인한 가려운 피부에 멀티에너지크림(75g)을 먼저 추천합니다. 



안녕하세요~ 가려운 피부를 위해서 보습용 화장품을 선택할 때는 먼저 보습의 유지가 중요합니다. 

그러한점에서 다양한 화장품 제형중 크림 제형을 추천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순간적인 촉촉함을 위해 스킨 형태나 미스트 등을 많이 사용하는데요. 

이것은 오히려 장기적으로는 피부를 건조하게 만드는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피부속으로 흡수시키는 목적이 아니라 피부 외부에 수분감을 일시적으로 높여주는 제품은 

피부온도 또는 외부온도 등의 요인으로 빠르게 증발하면서 피부표면을 오히려 더 건조시키거나

피부를 보호하는 피부자체 유분막까지 증발 또는 소실시키는 현상으로 이어지므로

피부건조의 주기가 점점 빨라지고, 건성화가 더 심해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따라서 보습을 위해서는 크림제형이면서 흡수가 잘되고, 피부표면에 잔존감이 없어야 하며, 

피부속에서 보습력이 오래 지속되는 영양크림 성분이 좋을 것입니다.


셀턴 멀티에너지크림은 성분적으로는 우리몸의 세포의 신진대사를 관장하는 세포막을 이루고 있는

인지질 성분인 레시틴 Lecithin이 함유되어 건강한 세포를 만들거나 유지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그리고 콩배아추출물 성분이 피부톤 개선, 피부보습, 세포의 항산화 역할을 담당하여 건강한 피부를

유지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멀티에너지크림 상세페이지(링크클릭)

https://smartstore.naver.com/cellturn/products/5116413912




사용Tip


세안후 크림 사용시에 차가운 손 보다는 따뜻한 손으로 흡수시켜주는 것이 좋습니다.


아침 세안 후에는 개인적인 사용감에 따라 적당한 양으로 마사지하듯 고르게 흡수시켜주시고,

저녁 세안 후에는 아침에 바른 양의 1.5배~2배 정도의 양으로 꼼꼼하게 마사지 하듯 흡수시켜줍니다.

그러면, 세포의 대사과정 (흡수 순환 배출)을 도와 피부결을 한층 부드럽게 만들어 주며 

아침까지 보습효과를 유지하도록 해줍니다.


가려운 피부에 충분히 흡수될 정도의 양으로 마사지하듯 흡수시켜주면 시원한 느낌을 주며

가려움의 진정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또한 꾸준히 바를 경우 레시티느  포스콜린, 제니스테인, 

카페인 및 천연추출물의 세포활성 작용과 항산화, 항염 작용으로 가려움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온열 디바이스와 함께 사용하면 가려움 개선효과가 10배이상 상승합니다.



근본적인 가려움 개선의 효과를 위해서는 떨어진 체온을 올려주어 세포의 온도가 높아지도록해야합니다.

가려움은 대체적으로 체온이 낮아짐으로써 혈행능력이 감소하고 세포의 대사활동이 활발하지 못해

결국 면역력이 저하되어 인체 스스로 치유력이 발휘되지 못하기 때문에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그러므로 체온을 올려주고, 대사력이 약해진 세포의 활성화를 되돌려 주면 자연 치유력이 높아져

가려움 또는 알레르기 등의 현상이 사라집니다.


가려운 피부, 파부가려움 빠르게 해소하는 방법 (링크)

https://blog.naver.com/cellturnmall/222401843168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